시력검사/근시진행억제

근시, 약시, 사시 등은 빠른 발견을 통한 조기치료 및 시력관리가 필요합니다. 정기적인 안과검진으로 우리아이들의 시력을 지켜주세요 사람의 시력은 신생아기부터 시작하여 만 7세정도까지 시력이 발달하게 됩니다. 이러한 시력 발달 시기에 시력이 발달하지 못하면 평생동안 시력이 정상적으로 발달할 수 있는 가능성이 희박하다 볼 수 있습니다. 늦어도 만 3세 이전에는 반드시 안과검진과 시력검사를 통해 선천적인 질환이나 사시, 근시, 난시, 원시 등이 있는지 찾아내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때 질환이 발견되지 않았다 하더라도 1년에 1~2번씩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변화하는 시력을 체크하여야 합니다.










반드시 시력검사가 필요한 경우! 체크해보세요 미숙아로 태어났거나 눈에 관련된 유전질환이 있는 경우 부모 중 한명이라도 고도의 근시, 난시, 원시, 사시가 있는 경우 눈을 자주 비비거나 자주 깜박이는 경우 빛에 예민하여 불빛이나 햇빛아래서 눈을 잘 뜨지 못하는 경우 눈을 찡그리며 보거나, TV를 가까이에서 보려고 하는 경우 고개를 옆으로 돌려서 보거나 기울여서 보는 경우 한쪽 눈의 시선이나 초점이 흐린 경우 아이가 걸을 시기가 되어서도 잘 걷지 못하고 넘어지는 경우 생후 2개월이 지나도 엄마와 눈을 잘 맞추지 못하는 경우











청라베스트안과는 성장기 아이들의 근시진행억제를 위한 안약을 처방하고 있습니다. 빛을 굴절시키는 각막이나 수정체에 이상이 생겨 굴절이 제대로 일어나지 못해서 초점이 망막에 정확하게 맺히지 않고 망막보다 앞에 초점을 맺는 것을 근시라고 합니다. 근시가 생기면 가까운 곳은 잘 보이나 먼 곳은 잘 보이지 않아 안경을 써야 하는 등 생활에 많은 불편함을 초래하게 됩니다. 뿐만 아니라 고도근시로 진행될 경우 녹내장이나 망막질환이 생길 수 있으므로 근시진행을 예방하는 꾸준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근시의 진행은 성장기의 아이들에게 주로 나타나는데 이러한 근시진행을 억제하는 방법에는 드림렌즈라는 교정렌즈 착용과 저농도의 아트로핀 안약을 넣는 방법이 있습니다. 청라베스트안과에서는 아트로핀의 농도를 근시진행정도에 따라 처방하여 안전하고 효과적입니다. 아트로핀은 부교감신경차단제로 저농도로 사용될 경우 안구의 제일 바깥에 있는 공막의 증식을 막아 안구의 길이가 길어지는 것을 억제하여 근시진행 또한 억제되게 됩니다. 부작용은 거의 없으며, 간혹 눈부심이 나타날 수 있으나 일시적인 현상으로 점차 나아질 수 있습니다. 아트로핀의 농도가 높을수록 근시억제 효과가 높아지지만 동공이 확대됨에 따른 눈부심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환자에게 맞는 농도의 안약을 점안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점안방법 안약을 점안할 때에는 눈과 콧대사이를 1~2분정도 지긋이 눌러 안약이 눈물길을 통해 전신으로 흡수되는 것을 줄이고 안구에 잘 흡수될 수 있도록 합니다.
풍부한 임상경험과 노하우
청라신도시 최대 규모의 수술 전문 안과 청라베스트안과는 전문 지식과 첨단 진료장비, 체계화된 치료과정으로 
환자분들의 불편함과 고민을 해결해드리겠습니다.
의료진소개 장비소개
진료시간/오시는길 공지사항